현대자동차 일반직지회
 
 


 
 
올린이 : 일반직지회장 현승건 조회수: 253    추천:17 2019-07-17 12:38:32
간부사원취업규칙 연월차수당 통상임금

1. 錄音日時

2018년 3월 5일 8시 59분

2. 錄音場所

전화통화

3. 對 話 者

현승건, 김완기 (원주노동청 감독관)

4. 飜文日時

2018년 3월 9일

5. 飜文場所

스카이속기사무소

.66. 註

- “***”는 녹취불능 부분임

- 녹음일시, 녹음장소, 대화자는 의뢰인의 의뢰사항임.

- 본 문서는 속기사의 허락 없이 수정할 수 없음.





이 記錄은 錄音 테이프와 相違없음.





국가공인 속기사 백지연





스카이속기사무소



○ 현승건

  여보세요.



○ 김완기

  예, 안녕하세요. 원주노동청의 김완기 감독관입니다.



○ 현승건

  예, 안녕하세요.



○ 김완기

  탄원서 잘 받았고요. 제 생각도 이렇거든요.



○ 현승건

  예예.



○ 김완기

  저번 주에 간부 뭐 인사실장님인가 왔을 때 기초급 뭐 능력 상여금, 업적 상여금. 별도로 볼 사항이 없을 것 같아서 일단 그렇게 말씀드리고. 다만 이거 사항에 보니까 이 수당 건에 대해서만 지금 고소 건으로 올라와있어서 혹시라도 현승건 선생님이 좀 이렇게 합의를 볼 생각이 있는지 한번 만나보라고 그랬거든요.



○ 현승건

  아, 그래요?



○ 김완기

  네. 뭐 선생님이 있으신지 없으신지 그건 제가 모르겠는데. 인사실장님이 한번, 뭐 이거 만남을 갖자고 그러면 한번 응해줄 수는 있는 것 같아요.



○ 현승건

  아, 그래요.  



○ 김완기

  예예.



○ 현승건

  일단은 기소, 만약에 제가 응하지 않으면 기소되는 건 사실이잖아요,

  단순하기 때문에.



○ 김완기

  제가 그래서 월초에 바쁘다고 그래서 23일 전까지 결단을 내 가지고 오라 그랬는데, 못 내면 3월 마지막 주에 이제 대표이사님 오시는 걸로 이렇게 정해놨습니다.



○ 현승건

  3월 23일까지?



○ 김완기

  23일까지. 일단 선생님 만나서 의견이 어떤지 한번 물어보고 뭐 오케이라고 그러면 서로 간에 합의 잘 되면 뭐 굳이 싸울 필요가 없을 것 같고. 아니라고 그러면 제 생각을 말씀드렸어요. 보내주신 것하고 제 의견하고 비슷하거든요.



○ 현승건

  예예.



○ 김완기

  별 이상 없습니다. 보니까 뭐 그렇더라고요, 보니까.



○ 현승건

  예, 뭐 단순하고요. 사실 여태까지 10년 동안 이렇게 했다는게 사실 말이 안 되는 건데. 누가 이제 저희 같은 경우는 이의제기하면 바로 평가라든지 이래가지고 바로 ‘하’ 받으면 PIP 교육이라든지, 잘 알... 뭐 알 수도 있지만 이렇게 하면 이게 불이익 때문에 감히 할 수가 없었거든요. 그런데 이제,



○ 김완기

  그런 것 같아요.



○ 현승건

  예예. 저 같은 경우도 이의제기하고 지금 취하 안 하니까 지금 여기 발안지점 와 있는데.



○ 김완기

  예.



○ 현승건

  그래가지고 엊그저께 한번 방문했었어요. 제가 인권위 가려고 하니까, 그런데 휴가 내셨다고 그러더라고요, 2일 날.



○ 김완기

  예예. ‘취업규칙, 이게 변경절차 위반으로 무효다.’ 이거는 혹시 민사하지 않으셨어요?



○ 현승건

  민사진행 중에 있죠.



○ 김완기

  아, 진행 중이고.



○ 현승건

  예예.



○ 김완기

  다음에 연봉규정하고, ‘취업규칙에 의한 연봉규정으로 기초급 각종 상여금도 통상임금에 들어간다.’ 이거는 뭐 변동 없는 상황이잖아요?



○ 현승건

  그렇죠, 예.



○ 김완기

  예.



○ 현승건

  그러니까 지금 그거는 인권위에다가 진정을 냈거든요, 그거에 대해서는.



○ 김완기

  예. 제가 보기에는 연봉규정 이렇게 읽어보니까 뭐 당연히 들어가야 될 것 같아요, 저도.



○ 현승건

  그렇죠! 그냥 그거 뭐, 그게 지금 대법원 판례 다 나와 있는 거잖아요. 제가 주장하는 게 아니고, 이 판결에 다 나와 있는 건데도 불구하고 이렇게 기초급만 해가지고 이렇게... 그게 사실 말이 안 되는 건데.



○ 김완기

  예. 사실 뭐 이렇게 의견서라고 작성해 가지고 온 걸 보니까 그냥 상당히 뭐 이렇게 변명 식으로 해놨는데 뭐 쓸만한 게 하나도 없더라고요.



○ 현승건

  그래요?



○ 김완기

  제가 왜 이러나 하고 저도 취업규칙하고 연봉규칙을 1쪽부터 쭉 읽어보니까 연봉규정을 상당히 못 만들었더라고요. 앞뒤가 안 맞아요, 보니까.



○ 현승건

  그렇죠, 예. (웃음)



○ 김완기

  그래서 당장 이거 정비하라고 그랬는데 아마 생각해 본다고 그러더라고요.



○ 현승건

  저희 연봉규정도 몰라요, 사실. 그걸 저희한테 준 게 아니고 그날 처음본거예요, 그렇게 주는 걸. 원래는 그런 게 있으면 근로자에게 다 배포를 해야 되는 거잖아요. 그런데 그런,



○ 김완기

  아니, 연봉규정하고 취업규칙하고 막 꼬여가지고 뭐 나왔던 거 또 나오고,  아... 상당히 빨리 손봐야겠더라고요, 연봉규정을.



○ 현승건

  아니, 보더라도 누가 저거 할 사람이 없으니까. 잘못하더라도 이의 달 사람이 없잖아요, 그게 문제죠. 사실.



○ 김완기

  이게 그냥 일반인이 보기에는 대기업 현대자동차인데 연봉규정 뭐 이런 걸로 봤을 때는 ‘아, 정말 이게 대기업이냐.’ 이렇게 생각이 될 정도에요.



○ 현승건

  저희가 이제 어떤 잘못된 거, 불만 뭐 불만 내지는 잘못된 거, 법에 어긋나는 거 다른데 이야기하면 ‘그게 사실이냐고, 그게 있을 수가 있냐고.’ 이런 이야기를 많이 하거든요.



○ 김완기

  맞아요, 저도 놀랐습니다.



○ 현승건

  예. 그런 정도인데 참 이게... (웃음)



○ 김완기

  아, 이걸 왜 신경을 안 쓰지요, 이런 거를 도대체.



○ 현승건

  그러니까 뭐 그냥 이건 말고요, 사실 여러 건 많이 있는데 사실 이번엔 단순하게 한건만 거기에 집어넣은 거거든요.



○ 김완기

  하여튼 간에 파면 계속 나올 것 같긴 한데, 저도 정신이 없어서.



○ 현승건

  아, 그러세요?



○ 김완기

  하여튼, 이 건은 적어주신거하고 의견이 똑같거든요.



○ 현승건

  하여튼 감사드리고요. 하여튼 회사에서 오면,



○ 김완기

  탄원서는 왜 내신 거죠?



○ 현승건

  어, 그거 보면, 사실 이게 금액적으로 해가지고 보면 사실 몇천억정도 회사가 받은 거, 안 준거거든요, 저희한테. 그런 거에 대해가지고 알고 계셔야 될 것 같기도 하고, 그다음에 제가 이제 취업규칙변경 갱신할 때 가서 이야기한 게 그 자체가 사실 잘못된 거거든요. 별도의 취업규칙이 있다는 것 자체가 잘못된 것이기 때문에 그거에 대해서 반론을 제기해도 뭐 다 인사팀들이 막 그냥 공격 쏘아붙이고 그래가지고,



○ 김완기

  그러시면 이 취업규칙을 노동부에다 정식으로 제기한 게 있으세요?



○ 현승건

  예전에, 제가 이거에 대해 가지고 했었죠.



○ 김완기

  그러니까 본사관할 노동청에 취업규칙 관련해서 뭔가를 제기를 혹시 하셨었어요?



○ 현승건

  했는데, 이것도 그냥 유야무야됐고요. 사실 보면 94조 관련해가지고 동의절차라든지 그다음에 회사에서는 노동조합의 동의를 안 받았어요. 그런데 재판과정에서 동의를 받았다고 거짓말을 한 거예요, 서류까지 가짜로 낸 거를 제가 정보공개 청구해가지고 그런 사실이 없다는 걸 다 밝혔는데도 불구하고 그냥 1심에서는 지고 2심에서는 일단 승소했거든요.

  일부승소해가지고 연월차 소송 이런 것도 지금 대법원 가 있는데, 하여튼 잘못된 게 지금 한두 가지가 아니죠. 우리 이 간부취업규칙으로 인해가지고 지금 또 해고된 분들이 있거든요.



○ 김완기

  예.



○ 현승건

  예. 58세, 지금 원래 취업규칙이라는 게 단체협약을 따라야 되는 거잖아요?



○ 김완기

  네네.



○ 현승건

  예예. 법률적으로 다 따라 하게끔 되어있는데, 그거랑 별개로 10년 전에 단체협약이랑 똑같은 정년58세를 그거를 지금 저희 노동조합에 일반직지회 가입한 분들한테 적용해가지고 다 해고를 시켰어요. 그런 아픔이 사실 굉장히 크거든요. 그래가지고 아직도 지금 재판 진행 중에 있는데.

  5년이 진행되도록 여태까지 해결이 안 되니까.



○ 김완기

  저도 이게 연봉규정 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현대자동차가 뭐 이렇게 운영을 하나.’ 하고. 뭐 이거는 바로 잡아야 될 것 같고요.



○ 현승건

  예예.



○ 김완기

  그리고 이 탄원서는 별도로 뭘 고소를 하거나 이런 건 아닌 거죠?



○ 현승건

  아니고요. 이제 그 안에 보시면 내용 보시면 제가 이제 고소할게 또 있거든요. 거기 보면 안 해가지고, 전액 지불 안 하는 거. 그것도 지금 벌칙조항에 나와 있거든요.



○ 김완기

  간부사원들한테, 뭐 관련해서 전액 지급 안 하는 거.



○ 현승건

  예예. 그 금액에 대해 가지고, 원래 금액은 전액 지급해야 되잖아요. 통상임금으로, 다른 것도 이것 말고도.



○ 김완기

  아, 그럼요! 그거는.



○ 현승건

  예. 그런데 그거에 대해가지고 지금 고소를 더 추가로 진행하려고 하는 거거든요. 그런데 이제 그거는 제가 생각, 뭐 여러 가지 하도 많으니까 그것도 제가 한번 문의 드리고 싶어 가지고, 예. 추가로, 안에 이제 내용 보시면 그게 있거든요.



○ 김완기

  예. 제가 볼 때는 지금 통상임금으로 어차피 걸었잖아요. 이게 결과가 나오는 거 보고 하셔도 될 것 같은데요.



○ 현승건

  예예. 그거는 이제 지금 너무 많으면 제가 또 힘드니까. 그래가지고 한번 상의 한 번 드리고 해가지고 일단 탄원서형식으로 이렇게 보내드린 거거든요.



○ 김완기

  아니, 제가 읽어보니까 저하고 의견은 같거든요. 저도 이렇게 아는데 대신 여기 통상 임금건이 결정이 되면 다른 거기에 연결되는 것들은 자동으로 다 들어오니까.



○ 현승건

  예, 그렇죠.



○ 김완기

  그때 뭐 별도로 하든 아니면 회사에서 자동적으로 해주든 둘 중에 하나를 택하겠죠.



○ 현승건

  그래요?



○ 김완기

  예. 그렇게 의견은 말씀드리고요. 이거는 그러면 제가 이 고소 건에다가 편철를 해놓고 나중에 송치할 때 같이 보내겠습니다.



○ 현승건

  예, 알겠습니다. 조만간요, 제가 시간 되면 한번 가서 얼굴 뵙겠습니다.



○ 김완기

  예, 알겠습니다.



○ 현승건

  예, 고맙습니다.



○ 김완기

  예예.







(녹취 끝)



추천하기

1/645, 총 게시물 : 12895
번호 제 목 작성자 올린날짜 다운 조회수 추천
단협타결금 및 연월차수당 일반직지회장 2018-09-02 90 660 53
함께 해 봅시다! 일반직지회장 2018-08-29 68 455 59
통상임금 일반직지회장 2018-08-29 66 390 51
12892 근로조건 차별,  이젠 우리 모두 힘모아 바꾸어 봅시다!!! 현승건(일반직지회장) 2019-07-29 0 224 20
12891 간부사원취업규칙과 임금피크제의 부당성 현승건(일반직지회장) 2019-07-23 0 176 17
12890 서울중앙지방검찰청과의 녹취록(임금피크제 부당성) 현승건(일반직지회장) 2019-07-21 0 143 16
12889 pip교육(차별과 억압) 현승건(일반직지회장) 2019-07-21 0 306 16
12888 임금피크제의 불법성 현승건(일반직지회장) 2019-07-17 0 218 13
간부사원취업규칙 연월차수당 통상임금 일반직지회장 현승건 2019-07-17 0 254 17
12886 그 동안 꽁짜로 많이 먹었으니 이제는 돌려주십시오. 현승건(일반직지회장) 2018-12-24 0 468 51
12885 법대로 지급해야 합니다<(통상임금 - 성과급, 연차수당)및 임금피크제) 현승건(일반직지회장) 2018-12-14 0 369 33
12884 차별 근로조건을 거부합니다. 현승건(일반직지회장) 2018-12-02 0 398 40
12883 우리의 권리를 함께 찾아봅시다. 현승건(일반직지회장) 2018-11-28 0 416 55
12882 임금피크제의 부당성에 대하여 현승건(일반직지회장) 2018-11-27 0 416 47
12881 간부사원취업규칙의 불법성 (2) 퇴직자 2017-06-15 0 1107 63
12880 간부사원취업규칙의 불법성 퇴직자 2017-06-13 0 748 66
12879 만만한 과장급 이상 임금동결!!!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단심 2017-01-16 0 1486 81
12878 과장급 이상 임금동결!!! 동결 2017-01-15 0 1074 84
12877 저성과자 PIP 3명 해고 처리---경향신문 PIP 2016-07-26 0 5176 100
12876 퍼온 글--현대차 해외법인 백조에서 미운오리샛끼로..줄줄이 부도직전[2] 퍼온 글 2016-07-14 0 1177 91

[1] [2] [3] [4] [5] [6] [7] [8] [9] [10] > [end]
이름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