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일반직지회
 
 


 
 
올린이 : 아시아경제 조회수: 183    추천:56 2016-04-14 16:14:46
현대차그룹 17년의 기록…'모터스라인' 200호 발행

현대차그룹 17년의 기록…'모터스라인' 200호 발행

최종수정 2016.04.14 11:04 기사입력 2016.04.14 11:04



임직원ㆍ계열사간 소통창구로 자리잡아



 

모터스라인 월별 표지 디자인.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의 사보인 '모터스라인'이 200호를 맞이했다. 1999년 5월 현대기아차 임직원을 위한 매체로 출발해 17여년간 임직원들은 물론 그 가족들의 소통창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14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모터스라인은 창간호부터 200호까지 국내외 임직원과 그 가족들 3000명 이상의 삶이 담긴 진솔한 이야기들을 담아 냈다. 200개월, 6000여일의 기록들이다. 그동안 발행한 면수(매호 평균 100페이지ㆍ사이즈 20㎝×27㎝)를 모두 이으면 약 32만㎞로 지구를 약 8바퀴 돌 수 있다.



모터스라인의 출판인은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 편집인은 정진행 현대차 사장이다. 발행은 그룹 문화홍보팀이 담당한다. 문화홍보팀 담당직원들과 각 계열사 소속 관련 직원들까지 약 40여명이 모여 내용을 구성하며 매월 16만부를 발행한다.



이 잡지에는 그룹사 임직원 25만여명의 땀과 노력, 희망, 웃음이 배어 있다. 자동차, 철강, 건설, 금융 등 다양한 분야를 아우르는 지식과 정보를 담고 있다. 계열사 간 소통창구로도 큰 역할을 한다.



생산, 품질, 구매, 기획 등 다양한 파트에서 근무하는 임직원들이 어떤 일을 담당하는지 서로 공유할 수 있다. 다른 계열사들은 어떤 제품들을 연구개발하고 있는지, 국내외에서 현대차그룹 제품들이 어떤 반응을 얻고 있는지 등 그룹과 관련된 일들이 생생하게 소개돼 있다.



문화, 정보, 지식 등을 위한 내용도 다양하다. 명사들에 대한 인터뷰, 지구촌 이슈와 트렌드, 설문조사, 인테리어, 금융ㆍ음식ㆍ여행 소식 등을 재미있고 자세하게 담았다. 매 호 테마와 관련한 퀴즈, 에세이 공모전 등을 통해 다양한 선물도 제공한다. 앞으로도 그룹 임직원들과 소통하는 매체, 더욱 다양한 소식을 많이 전달할 계획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모터스라인은 진정한 소통과 협력의 핵심가치로 그룹 각 계열사 임직원들과 그 가족, 협력사 등 모두를 한마음으로 묶어 주는 인연과 화합의 끈"이라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추천하기

5/67, 총 게시물 : 1338
번호 제 목 작성자 올린날짜 다운 조회수 추천
1258 '응답하라' 신원호 PD "'원래부터 그런 것'은 없다" 머니투데이 2016-04-28 0 183 75
1257 [인사이드 스토리] "LG화학 배터리 차 타자" 임원들 그랜저·K7 선택 서울경제 2016-04-25 0 230 74
1256 배출가스 파문, 현대차 내부 관리에 사활 걸어야 오토헤럴드 2016-04-25 0 178 68
1255 현대차, 16년 경력사원 및 국내 대학 신입박사 채용 스포츠월드 2016-04-25 0 157 61
1254 [경매 Q&A] 집 경매 넘어간 세입자, 법원에 명도확인서 제출해야 금강일보 2016-04-22 0 220 57
1253 현대차, 경력사원 및 신규 박사 학위자 공채 오토타임즈 2016-04-22 0 189 77
1252 업무방해 현대차 노조 간부 3명 벌금형 전붑도민일보 2016-04-19 0 225 68
1251 현대·기아차 '중국쇼크' 회복세…3월 감소폭 한 자릿수대로 머니투데이 2016-04-19 0 175 73
1250 삼성물산, 제일모직 합병으로 고용 증가 '최다'…합병기업 빼면 현대차 ‘1위’ CEO스코어데일리 2016-04-19 0 199 60
현대차그룹 17년의 기록…'모터스라인' 200호 발행 아시아경제 2016-04-14 0 184 56
1248 현대차, 1분기 친환경차 최다 판매…벤츠는 ‘전무(全無)’ 아주경제 2016-04-12 0 160 62
1247 현대차그룹·포스코 임원배출 영남대, 전국 대학 `TOP 10`에 경북매일 2016-04-12 0 187 74
1246 대법 "인터넷에서 `무뇌아`라는 댓글은 모욕죄" 매일경제 2016-04-08 0 171 66
1245 외국인 5조7500억 '배당파티' 세계일보 2016-03-02 0 168 70
1244 외국인, 배당금 5조7000억 넘게 챙긴다 한국경제 2016-03-02 0 183 72
1243 현대·기아차 '중국발 악몽' 끝낼 카드는 시사저널 2016-03-02 0 247 94
1242 [재계 총수, 현장 속으로] 정몽구 현대차 회장, 전략세단 ‘제네시스 EQ900’ 발표 행사 직접 주관 이투데이 2016-03-02 0 373 83
1241 박정길 현대차 부사장 “남양연구소는 자동차 독립군 양성소” 아주경제 2016-02-26 0 387 89
1240 100억원 이상 배당금 수령 오너 20명..1위는 누구? 한국경제TV 2016-02-26 0 205 89
1239 "국내 전기차 관련 기업, 중국 신에너지 자동차 지원책 확정으로 주목" - 유진 조선비즈 2016-02-26 0 254 87

[1] [2] [3] [4] [5] [6] [7] [8] [9] [10] > [end]
이름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