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일반직지회
 
 


 
 
올린이 : 지디넷코리아 조회수: 230    추천:72 2015-12-30 21:01:05
'48살' 현대차, 생일 잔치 없이 구슬땀

'48살' 현대차, 생일 잔치 없이 구슬땀

생산 현장, 자축 행사 없이 막판 물량 확대 총력

.정기수 기자입력 : 2015.12.29.13:17수정 : 2015.12.30.07:20.0.



29일 창립 48주년을 맞은 현대자동차가 막판 생산량 확대를 위해 총력에 나선다. 생산 현장은 평상시와 다름없이 근무에 임한다.



생일을 자축하는 흔한 기념행사 하나 없다. 현대차 특유의 실용주의적인 기업 문화가 적잖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현대차는 지난 2007년 40주년 때도 기념 로고 발표와 고객행사 등을 진행했을 뿐 떠들썩한 잔치를 열지 않았다.



특히 올해는 신흥국 부진과 중국시장 둔화에 따른 판매 부진으로 위기의식이 팽배하다. '제네시스' 브랜드의 출범으로 글로벌 고급차시장 안착이라는 새로운 목표도 생겼다.



제네시스 EQ900 5.0 모델을 살펴보는 현대모터스튜디오 방문객들(사진=지디넷코리아)



현대차는 올 들어 지난달까지 전 세계 시장에서 444만8천969대를 판매했다. 올해 월평균 판매량이 40여만 내외다. 연말 성수기에 차량 판매가 대폭 늘어나는 점을 감안해도 연초 세운 목표 505만대 달성이 불투명하다.



현대차의 연간 내수 목표는 무난히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차의 11월까지 국내시장 누적 판매량은 63만2천61대다. 목표치 69만대 달성을 위해서는 이달 5만8천여대만 더 팔면 된다.



올해 말로 종료되는 개별소비세 인하와 신차들의 판매 호조로 생산 현장에서는 물량 대응에 여념이 없다. 신형 아반떼와 투싼 등 인기차종의 공급난에 최근 출범시킨 고급차 브랜드 제네시스의 데뷔작 'EQ900(해외명 G90)'의 물량난이 겹쳤다. 물량난 해소는 출시 초반 신차효과 극대화를 위해 풀어야 할 숙제다.



현대차는 생산량을 끌어올려 최대한 수요를 맞춘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이날 창립 기념일에도 울산 1~5공장은 물론 아산공장 등이 특근을 실시한다. 특히 울산 5공장에서는 물량 공급이 시급한 EQ900를 2세대 제네시스와 제네시스 쿠페와 혼류 생산한다. 아산공장에서도 올해 국내 베스트셀링카 2년 연속 등극이 유력한 중형 쏘나타와 준대형 그랜저를 만든다.



울산 1~5공장(5천800여대)과 아산공장(1천100여대)의 하루 특근으로 확보할 수 있는 물량은 약 7천여대 수준이다. 앞서 25일 성탄절과 27일 토요일에도 이들 공장은 특근을 실시했다. 전주공장 버스라인 역시 같은 기간 특근에 임했다.



해마다 창립기념일에 공장별로 특근을 실시한 적은 있지만 울산과 아산공장 등이 모두 특근에 나선 것은 이례적이다. 전날 현대차 노조가 잠정합의안을 통과시키며 생산 차질 우려를 덜게 된 것도 기다리던 호재다.



현대차 관계자는 "올해도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창립일과 관련한 특별한 대내외 행사는 없다"면서도 "올해 부분파업으로 생긴 생산차질을 메우기 위해 현장에서 자발적으로 특근에 나선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올해 임단협 과정에서 노조의 부분파업 등으로 발생한 손실은 2천687억원(1만3천15대)으로 추산된다.



추천하기

11/67, 총 게시물 : 1338
번호 제 목 작성자 올린날짜 다운 조회수 추천
1138 현대차 내수 점유율 40%선 붕괴, 현대기아도 최저 아시아경제 2016-01-08 0 176 69
1137 현대차, 올해 '314전략'으로 中시장 공략…판매목표 112만대 아시아경제 2016-01-07 0 145 53
1136 [문답]이원희 현대차 사장, "올해 505만대 초과달성하겠다" 머니투데이 2016-01-08 0 204 65
1135 BMW 수입차 판매 1위…명성·자존심 지켜 메트로신문 2016-01-07 0 182 68
1134 "BMW 자존심 지켰다"…벤츠 누르고 7년 연속 수입차 '1위' 미디어잇 2016-01-07 0 224 50
1133 불가역적인... 시사경제퀴즈 2016-01-07 0 201 60
1132 현대·기아차 12월 중국서 21만4828대 판매 일간투데이 2016-01-06 0 176 57
1131 퍼온 글--질권 설정이란... 퍼온 글 2016-01-06 0 746 42
1130 현대차그룹 "올해 813만대 팔겠다" 매일노동뉴스 2016-01-05 0 152 48
1129 세계 억만장자 70% '자수성가형'…한국엔 왜 드문가? JTBC 2016-01-04 0 145 39
1128 정부, '저성과자 해고' 지침 발표…노동계 '강력 반발' JTBC 2016-01-04 0 147 36
1127 자동차시장 구조적 변화의 시기, 미래경쟁력 확보 집중 더 코리아뉴스 2016-01-04 0 148 50
1126 현대차, 2015년 496만대 판매…전년대비 1302대 증가 미디어펜 2016-01-04 0 140 50
1125 현대차그룹, 중국발 위기에도 800만대 넘겼다 아시아타임즈 2016-01-04 0 187 45
1124 정몽구 회장 "올해 판매목표 813만대"..지난해 대비 7만대 '후진' 시사저널 2016-01-04 0 180 55
1123 현대차 영업담당 신임 사장에 이원희 교통신문 2016-01-04 0 268 51
1122 현대차 시무식,20165.1.4 가져... 데일리연합 2016-01-04 0 170 55
1121 [신년사] 정몽구 현대자동차 그룹 회장 헤드라인뉴스 2016-01-04 0 161 57
1120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 "미래 경쟁력 확보, 813만대 판매 목표"(상보) 뉴스1 2016-01-04 0 163 65
'48살' 현대차, 생일 잔치 없이 구슬땀 지디넷코리아 2015-12-30 1 231 72

[first]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end]
이름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