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일반직지회
 
 


 
 
올린이 : 한국경제 조회수: 145    추천:53 2016-08-30 14:20:25
현대차 임협 불발(下)] 올해도 파업에 2조 날릴 판…3분기 판매·실적 '우려'
링크 #1 :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608299562g, Hit:70


[현대차 임협 불발(下)]

올해도 파업에 2조 날릴 판…3분기 판매·실적 '우려'



입력 2016-08-29 15:08:19 | 수정 2016-08-29 15:08:19



현대차



005380



133,000



1,000



파업 장기화에 개별소비세 인하 종료 겹쳐 내수절벽 이어질듯

수출 악화 우려…북미 판매 시작한 제네시스 생산에도 차질

기사 이미지 보기[ 안혜원 기자 ] 현대자동차가 올해도 노동조합 파업 여파로 2조 원대 손실을 입을 전망이다. 이미 노조 파업으로 1조5000억 원대의 생산 차질을 빚은 현대차가 하반기에도 매출 손실로 실적 부진을 겪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29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 노조의 잠정합의안 부결로 올 3분기 현대차의 판매 실적 악화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현대차는 지난 주까지 노조 파업으로 인해 자동차 6만5500여대, 1조4700억원의 생산 차질이 발생한 것으로 추산했다. 역대 최대 규모의 생산 차질액을 빚은 2013년 2조200억원에 이어 올해도 2조원을 넘어설 가능성이 높다.



파업이 길어지면서 현대차의 내수 및 수출에는 빨간불이 켜졌다. 하반기엔 개별소비세 인하 종료가 겹치면서 내수 절벽이 당분간은 지속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정부는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 내수진작을 위해 10년 이상 된 노후 경유차를 폐차하고 승용차를 구매할 시 개소세를 70% 감면해주기로 했지만 아직 관련 법안이 국회를 통과하지 못해 시행조차 못하고 있다.



박영호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은 "현대차는 하반기 내수시장 수요 둔화, 미국 경쟁심화, 신흥시장 회복 지연 등을 감안할 때 당분간은 실적 하향 곡선을 그릴 것"이라며 "파업에 따른 가동률 하락 가능성도 부정적"이라고 예상했다.



수출 전선에도 비상이 걸렸다. 현대차는 상반기(1~6월) 해외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1.8% 감소한 204만3235대의 판매 실적을 보였다.



현대차 관계자는 "세계적인 저성장 기조와 브렉시트 이후 불확실성이 확대되면서 실적이 감소했다"며 "하반기에도 어려운 경영환경이 이어질 것으로 보이지만 제네시스 브랜드의 글로벌 시장 출시를 본격화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노조 파업으로 최근 북미 시장 출시를 시작한 EQ900(수출명 G90)과 G80 초반 주문량을 공급하는 데 차질을 빚을 수 있다는 전망이다. 싼타페, 투싼 등 인기 차종뿐 아니라 다음달 출시를 앞둔 신형 i30 등 신차도 생산 차질을 빚을 수 있다는 분석이다.





여기에 환율 또한 수출 기업에는 불리한 여건이 조성되고 있다. 브렉시트 등으로 하반기 원화 강세가 기정사실화 되고 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가 한국의 국가 신용등급을 'AA'로 한 단계 상향 조정한 것도 원화 강세에 영향을 미치면서 수출에 어려움이 예상된다.



조수홍 NH투자증권 연구원은 "현대차는 하반기 내수와 미국, 유럽 등 글로벌 주요시장 전반에서 성장세 둔화가 예상된다"며 "파업에 따른 생산 차질, 유로화와 위안화 약세 등으로 하반기 실적전망이 어둡다"고 분석했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추천하기

1/67, 총 게시물 : 1338
번호 제 목 작성자 올린날짜 다운 조회수 추천
현대차 부당노동행위 바로잡아야"   - 오마이 뉴스 오마이 뉴스 2014-02-04 0 940 42
60세 정년 확대? 현대차 정년 연장의 진실 - 오마이뉴스 오마이뉴스 2013-12-09 0 1040 38
정년 안 됐는데 퇴직통보"... 현대차에선 무슨 일이?  - 오마이뉴스 오마이뉴스 2013-12-03 1 2534 51
이수자 1/3 퇴출…현대차 PIP교육 '살생부' 논란 - 서울파이낸스 서울파이낸스 2013-06-05 7 3705 51
1334 현대차 노사협상 교착상태…‘임금·성과금 입장차’ 쟁점 KBS 2016-09-29 0 132 41
1333 현대차 노사협상 교착상태…'임금·성과금 입장차' 쟁점(종합) 연합뉴스 2016-09-29 0 134 49
1332 현대차 7~8월 판매량 급감 곧 부도난다 퍼온 글 2016-09-29 0 139 48
1331 [현대차파업]"밖에서 욕먹을수록 안에선 잘한다" 이상한 노조문화(종합) 아시아경제 2016-09-29 0 142 45
1330 현대차 등 10대 그룹, ‘사내유보금’ 550조원 돌파 파이낸셜뉴스 2016-09-29 0 151 52
1329 "10대그룹 사내유보금 사상 최대… 삼성210조, 현대차 117조" 경제풍월 2016-09-29 0 133 42
1328 임금인상 차버린 현대차 노조, 10년간 챙긴 성과급만 ‘억대’ 뉴스핌 2016-09-29 0 145 56
1327 단독] 국회 1400만원 전기차 보조금에 제동 …"현대·기아차만 위한 정책 아니냐"(종합) 조선일보 2016-09-02 0 157 49
1326 야당, 현대차 정조준…기존 순환출자 해소 핵심 대상 시사저널 2016-08-31 0 148 51
1325 [현대차 임협 불발(上)] 잠정합의안 반대한 '노노갈등'.. 한국경제 2016-08-30 0 138 47
현대차 임협 불발(下)] 올해도 파업에 2조 날릴 판…3분기 판매·실적 '우려' 한국경제 2016-08-30 0 146 53
1323 [현장에서]평균연봉 9600만원 현대차, 올해 1800만원 성과금 적다고? 이데일리 2016-08-30 0 153 54
1322 현대차 동족상잔…그랜저 출격, 아슬란 ‘덜덜 에너지경제 2016-08-30 0 140 49
1321 현대차 임단협 부결.. 재협상 어떻게 파이낸셜뉴스 2016-08-30 0 163 59
1320 현대차 노사 임금 억제하고 복지 택했다 연합뉴스 2016-08-25 0 171 64
1319 테슬라-전기차=한국진출결정,확정//삼성도 본격 전기차 진출가세~~ 퍼온 글 2016-08-12 0 435 63

[1] [2] [3] [4] [5] [6] [7] [8] [9] [10] > [end]
이름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