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일반직지회
 
 


 
 
올린이 : 퍼온 글 조회수: 435    추천:63 2016-08-12 19:08:13
테슬라-전기차=한국진출결정,확정//삼성도 본격 전기차 진출가세~~
링크 #1 : http://finance.daum.net/item/bbs.daum?code=005380&articleId=9209930&viewObj=1:2:0&nil_profile=stockprice&nil_profile=stockprice&nil_menu=b050, Hit:65


테슬라-전기차=한국진출결정,확정//삼성도 본격  전기차 진출가세~~



http://finance.daum.net/item/bbs.daum?code=005380&articleId=9209930&viewObj=1:2:0&nil_profile=stockprice&nil_profile=stockprice&nil_menu=b050



테슬라-전기차=한국진출결정,확정//삼성도 본격전기차진출가세~~



추천 1 | 조회 1074 | 번호 9172921 | 2016.08.04 19:22 대왕고릴라 (tomelove6***)

작성글 전체보기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현대그룹이 북한에 퍼주기식 1등공신 역활 하더니 이제 신의 저주가 시작 되었다.



현대그룹이 김대중대통령 과 함께 짜고 ,, 북한에 퍼부어다준 외화 는 상상을 초월 할게다.



언론에 들통난 북한에 퍼부어준 일부 금액 만 해도 어림잡아 30~40 억 달러 로 추정 한다.



들통나지않은 금액은 천문학적일게다.추정한다.



지금 북한이 여기까지[핵개발,미사일개발 ]온 밑바탕이



김대중대통령과정주영,현대그룹 전체가 북한에 달러 을 퍼주어 만들어준 결과인것이다.







한시대가 지나가는 마당에 그 저주가 신의저주가 되어 현대그룹이 폭망하는 시대가 된 것이다.







현대그룹의 본거지는 쫄딱망해 이미 중소기업 판정 이 났고~~



현대그룹 2번째 본거지 라 칭하는 현대차 는 전기차,자율전기차 의 시대 를 예견못해 지금 전전긍긍 하고 있고,, 회복은 이미 불가판정이 났다.



현대그룹3번째 본거지 현대중공업 은 어떤가?? 역시 폭망단계 에 놓여있다.







엄청난 부를 축척한 현대그룹 이 미래에 투자 할 생각은 안하고 ~



북한에 퍼주기 1등공신이 되어 ~~



미래투자자본을 모두 북한 김정일 에게 갖다받친 결과가 지금의 현대그룹 자화상 이다.



대한민국 에 우째 ,,왜?? 이런 엉뚱한 기업이 현대그룹 이 자생했단 말인가??



두 얼굴을 지닌 현대그룹 ... 신은 공평하다.



이제 현대그룹전체에 신의저주가 가혹하리만치 임하게 될것이다.







테슬라 한국 본격진출,결정 ,확정 되어 ~~ 한국시장에 깃발을 꽂았다.



삼성이 전기차,자율전기차 에 시장진출 확정 깃발을 꽂았고~~



LG 가 소리소문 안나게 전기차,자율전기차에 시장진출 깃발을 꽂은거나 다름없다.  







이제남은것 은 현대그룹 전체 가 폭망하는 일만 남았다.



현대차가 겨우 명맥을 유지하고 있는데~~



언젠가는 삼성에 M&A 로 현대차는 사라지게 되는 수순이 진행될 가능성 매우 높다.



미래투자 는 전혀 안하는 현대차!!



북한 김정은 한테 가서 머리조아리며 구걸할 가능성 이 있을것이다.



정주영 현대그룹 이 북한에 퍼주기 효과가 아직 유효 하기 때문이다.



망할눔 ,, 현대그룹, 신의 저주가 영원히 뼈속깊이 현대구룹 전체에게 내려지고 있다.













전기차 [ 테슬라 ] 하남-강남상륙작전, 자동차시장 '요동'



===퍼온글    ===== 퍼온글     ===== 퍼온글     =====퍼온글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전기차 선도브랜드 테슬라가 본격적인 한국진출에 시동을 걸며 국내 시장요충지에



매장을 오픈하고 본격적인 공략에 나선다.







본격적인 진출에 나서는 시기는 11월 전후로 경기도 하남과 서울 강남의 오프라인 매장을 통해 직접 테슬라의 전기차를 보고 체험해 본후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그간 주춤했던 전기차시장에 새로운 활력소와 자극제 역할을 기대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4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테슬라는 현재 신세계 실무자들과 다음 달 개장하는 국내 최대 복합쇼핑몰 '스타필드 하남' 입점 관련 세부사항을 논의하고 있다.









현재 테슬라의 매장입점과 관련해선 확정된 상태이고 구체적인 입점준비사항을 협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국내 승인 절차의 마무리시기에 따라 매장에서 직접 차량을 판매 할 수 있을지의 유무가 갈릴 예정이다.







정부 승인 절차가 늦어질 경우 테슬라는 하남 스타필드 매장에서 일단 전기차를 전시하다가 나중에 판매에 들어갈 전망이다.







이번 하남 스타필드 테슬라 매장에 공을 들인 것은 테슬라 보다 신세계쪽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하남 스타필드는 플로리다 유니버시티타운센터(UTC)몰, 인터내셔널플라자 등 미국 복합 쇼핑몰을 벤치마킹한 곳으로 테슬라 매장이 들어서있다는 곳들이다. 이에 신세계 측은 테슬라 매장을 이번에 오픈하는 하남 스타필드에 들여오기 위해 총력을 다했다.







또 테슬라 브랜드에 대한 정용진 부회장의 높은 관심도 한몫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용진 부회장은 테슬라 모델 S의 오너로 국내 1호 테슬라 고객인 것은 이미 알려져 있는 유명하다.







신세계 측은 이번 테슬라가 혁신과 친환경성 등의 상징인 만큼 자사의 브랜드 이미지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테슬라 역시 같은 입장이다. 한국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서는 만큼 국내 최대 복합쇼핑몰에 테슬라 매장을 입점시켜 유동인구가 많은 곳이 태슬라를 알리기에도 유용하다는 판단에서다.







또 테슬라 한국법인 테슬라코리아는 서울 강남구 삼성동 등에 직접 로드샾을 운영하는 방안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하남 입점 뿐 아니라 접근성이 좋고 주요 고객층이 몰려있는 '서울 강남' 입성을 동시에 노리고 있다는 것이다. 강남 매장은 테슬라의 특정 브랜드의 여러 상품을 홍보ㆍ판매하는 대표 매장이 될 것으로 알려졌다.







만약 공간 임대나 매입, 인가 등의 절차가 빠르게 진행돼 서울 강남 로드숍이 10월경 먼저 문을 열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관련해 업계 관계자는 “완성차 시장은 물론 전기차 시장에 새로운 브랜드가 진출하며 자극제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 된다”며 “국내에 주춤한 전기차 분양의 활성화도 큰 기대가 된다”고 말했다.







한편 테슬라는 2003년에 설립된 미국의 전기자동차 전문 제조업체다. 히어로 만화·영화의 주인공인 '아이언맨'의 실존 모델로 유명한 혁신적 경영인 일론 머스크가 대표를 맡고 있다.







테슬라의 '로드스터'와 '모델S'는 전기차 시대를 연 것으로 평가받았고, 올해 초 선보인 보급형 전기차 세단 '모델3'는 이미 예약 주문량이 세계적으로 37만대를 넘어설 만큼 시장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삼성, 피아트 車부품사업 인수 추진..==[퍼온글]



국내업계 영향은?==퍼온글    ====퍼온글     =====퍼온글   ====퍼온글







[머니투데이 박상빈 기자]



[분야 넓은 車부품사업서 간섭 적어 "영향 적을 것"..삼성과 협업가능성 커질지도]



삼성전자가 이탈리아 자동차기업인 피아트크라이슬러(FCA)그룹의 자회사이자 자동차 부품사인 '마그네티 마렐리'(Magneti Marelli)를 인수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국내 자동차 부품업계는 이에 따른 영향이 제한적일 것이라고 평가했다.











넓은 범위의 자동차 부품 사업에서 중첩되는 분야가 제한적일 뿐 아니라 기존 부품업체와 삼성이 그리는 미래차 개발 방향성이 일부 차이를 보이기 때문이다. 일각에서는 삼성전자의 부품 사업 강화가 기존 업체들에게 호재가 될 수 있다고도 기대한다.



마그네티 마렐리(Magneti Marelli) 주요 사업/사진제공=마그네티 마렐리 홈페이지4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마그네티 마렐리 인수와 관련해 공식 언급은 피하고 있으나, 이 회사의 조명, 자동차 엔터테인먼트, 텔레매틱스(차량 무선인터넷 기술) 등 전자기기와 밀접한 차량 부품 기술에 대해 관심을 보이는 것으로 알려진다.











마그네티 마렐리는 1919년 설립된 차량 부품업체로 1967년 피아트그룹에 인수된 기업이다. 지난해 매출액은 73억유로(약 9조600억원) 규모로, 글로벌 차량 부품업계에서는 30위 업체다.











마그네티 마렐리의 사업분야에는 기본적인 차량 구동과 관련된 파워트레인, 서스펜션 등이 포함돼 있지만 기술 강점은 자동차 엔터테인먼트, 텔레매틱스, 조명 등 전자기기 분야에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마그네티 마렐리는 이미 삼성디스플레이와 삼성전기와는 차량용 화면표시장치, 자동차용 카메라와는 제휴관계를 맺고 교류해왔다.



삼성전자가 지난해 말 조직개편을 단행하며 차량 전장사업팀을 신설하고 차량 부품 사업에 뛰어들었지만 전자산업과 자동차산업의 차이로 인해 납품 등에 한계가 있어 왔다는 게 업계의 중론이다.











이번 인수가 확정될 경우 삼성전자는 자동차 부품 분야의 진입 장벽을 뛰어넘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된다. 자동차 부품 분야는 차량의 안전성과 품질 등의 검증이 까다로운 이유로 신규 업체의 진출이 제한적이다.



이승우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삼성전자의 기존 주요 사업 영역인 전자 분야와 자동차 분야가 다른 특성을 갖고 있어 처음부터 관련 사업을 자체적으로 키워나가기는 쉽지 않다"며 "중국 전기차업체 BYD 지분투자에 이어 이번 인수 행보는 자동차 부품 사업을 시도하는 올바른 방향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특히 삼성전자가 마그네티 마렐리 인수를 확정한다면 향후 FCA 산하 피아트, 크라이슬러, 지프 등의 완성차 브랜드에 안정적 부품 납품도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다만 국내 자동차부품 업계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는 게 업계의 관측이다.



마그네티 마렐리가 전장, 샤시, 조명 등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나, 수많은 부품이 들어가는 자동차산업 특성상 직접적으로 사업이 겹치는 분야는 적다는 이유다.











현대모비스의 경우 샤시 사업이 마그네티 마렐리와 겹치는 것으로 보이지만, 현대모비스가 크라이슬러에 완성차 핵심 부품인 샤시모듈을 양산한 지 10년이 지난 점 등을 고려할 때 직접적인 경쟁관계는 적어 보인다. 업계 순위 역시 현대모비스는 6위로, 30위인 마그네티 마릴리보다 입지가 높다.











한 자동차 부품업계 관계자는 "마그네티 마렐리는 인포테인먼트, 텔레매틱스 등 전자기기와 관련된 전문 업체로 알려진 반면 현대모비스는 기존 기계적인 자동차 시스템을 기반으로 미래사업을 대비하는 종합 부품사"라며 "삼성과는 직접적인 경쟁 관계에 있다고 보기 힘들다"고 평가했다.











또 다른 차량 부품업체인 만도는 여러 샤시 분야 중 조향과 브레이크 시스템에 강점을 지니는데, 이 역시 마그네티 마렐리의 사업과는 거리가 멀다.



일각에서는 삼성전자가 소프트웨어를 기반으로 부품 사업을 강화할 경우 부정적인 영향보다는 국내 부품업체들에게 호재가 될 수 있다고도 관측한다.











또 다른 부품업계 관계자는 "자율주행기술이 발전하면서 전장부품사업에서 소프트웨어의 역할이 커지고 있는데, 이러한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업체가 세계에서 몇 개 되지 않는다"며 "현대모비스, 현대위아, 만도 등의 업체는 삼성이 소프트웨어 기반의 부품사업을 강화할 경우 협업할 가능성도 생긴다"고 말했다.



박상빈 기자 bini@mt.co.kr

테슬라-전기차=한국진출결정,확정//삼성도 본격전기차진출가세~~



추천 1 | 조회 1074 | 번호 9172921 | 2016.08.04 19:22 대왕고릴라 (tomelove6***)

작성글 전체보기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현대그룹이 북한에 퍼주기식 1등공신 역활 하더니 이제 신의 저주가 시작 되었다.



현대그룹이 김대중대통령 과 함께 짜고 ,, 북한에 퍼부어다준 외화 는 상상을 초월 할게다.



언론에 들통난 북한에 퍼부어준 일부 금액 만 해도 어림잡아 30~40 억 달러 로 추정 한다.



들통나지않은 금액은 천문학적일게다.추정한다.



지금 북한이 여기까지[핵개발,미사일개발 ]온 밑바탕이



김대중대통령과정주영,현대그룹 전체가 북한에 달러 을 퍼주어 만들어준 결과인것이다.







한시대가 지나가는 마당에 그 저주가 신의저주가 되어 현대그룹이 폭망하는 시대가 된 것이다.







현대그룹의 본거지는 쫄딱망해 이미 중소기업 판정 이 났고~~



현대그룹 2번째 본거지 라 칭하는 현대차 는 전기차,자율전기차 의 시대 를 예견못해 지금 전전긍긍 하고 있고,, 회복은 이미 불가판정이 났다.



현대그룹3번째 본거지 현대중공업 은 어떤가?? 역시 폭망단계 에 놓여있다.







엄청난 부를 축척한 현대그룹 이 미래에 투자 할 생각은 안하고 ~



북한에 퍼주기 1등공신이 되어 ~~



미래투자자본을 모두 북한 김정일 에게 갖다받친 결과가 지금의 현대그룹 자화상 이다.



대한민국 에 우째 ,,왜?? 이런 엉뚱한 기업이 현대그룹 이 자생했단 말인가??



두 얼굴을 지닌 현대그룹 ... 신은 공평하다.



이제 현대그룹전체에 신의저주가 가혹하리만치 임하게 될것이다.







테슬라 한국 본격진출,결정 ,확정 되어 ~~ 한국시장에 깃발을 꽂았다.



삼성이 전기차,자율전기차 에 시장진출 확정 깃발을 꽂았고~~



LG 가 소리소문 안나게 전기차,자율전기차에 시장진출 깃발을 꽂은거나 다름없다.  







이제남은것 은 현대그룹 전체 가 폭망하는 일만 남았다.



현대차가 겨우 명맥을 유지하고 있는데~~



언젠가는 삼성에 M&A 로 현대차는 사라지게 되는 수순이 진행될 가능성 매우 높다.



미래투자 는 전혀 안하는 현대차!!



북한 김정은 한테 가서 머리조아리며 구걸할 가능성 이 있을것이다.



정주영 현대그룹 이 북한에 퍼주기 효과가 아직 유효 하기 때문이다.



망할눔 ,, 현대그룹, 신의 저주가 영원히 뼈속깊이 현대구룹 전체에게 내려지고 있다.













전기차 [ 테슬라 ] 하남-강남상륙작전, 자동차시장 '요동'



===퍼온글    ===== 퍼온글     ===== 퍼온글     =====퍼온글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전기차 선도브랜드 테슬라가 본격적인 한국진출에 시동을 걸며 국내 시장요충지에



매장을 오픈하고 본격적인 공략에 나선다.







본격적인 진출에 나서는 시기는 11월 전후로 경기도 하남과 서울 강남의 오프라인 매장을 통해 직접 테슬라의 전기차를 보고 체험해 본후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그간 주춤했던 전기차시장에 새로운 활력소와 자극제 역할을 기대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4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테슬라는 현재 신세계 실무자들과 다음 달 개장하는 국내 최대 복합쇼핑몰 '스타필드 하남' 입점 관련 세부사항을 논의하고 있다.









현재 테슬라의 매장입점과 관련해선 확정된 상태이고 구체적인 입점준비사항을 협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국내 승인 절차의 마무리시기에 따라 매장에서 직접 차량을 판매 할 수 있을지의 유무가 갈릴 예정이다.







정부 승인 절차가 늦어질 경우 테슬라는 하남 스타필드 매장에서 일단 전기차를 전시하다가 나중에 판매에 들어갈 전망이다.







이번 하남 스타필드 테슬라 매장에 공을 들인 것은 테슬라 보다 신세계쪽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하남 스타필드는 플로리다 유니버시티타운센터(UTC)몰, 인터내셔널플라자 등 미국 복합 쇼핑몰을 벤치마킹한 곳으로 테슬라 매장이 들어서있다는 곳들이다. 이에 신세계 측은 테슬라 매장을 이번에 오픈하는 하남 스타필드에 들여오기 위해 총력을 다했다.







또 테슬라 브랜드에 대한 정용진 부회장의 높은 관심도 한몫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용진 부회장은 테슬라 모델 S의 오너로 국내 1호 테슬라 고객인 것은 이미 알려져 있는 유명하다.







신세계 측은 이번 테슬라가 혁신과 친환경성 등의 상징인 만큼 자사의 브랜드 이미지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테슬라 역시 같은 입장이다. 한국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서는 만큼 국내 최대 복합쇼핑몰에 테슬라 매장을 입점시켜 유동인구가 많은 곳이 태슬라를 알리기에도 유용하다는 판단에서다.







또 테슬라 한국법인 테슬라코리아는 서울 강남구 삼성동 등에 직접 로드샾을 운영하는 방안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하남 입점 뿐 아니라 접근성이 좋고 주요 고객층이 몰려있는 '서울 강남' 입성을 동시에 노리고 있다는 것이다. 강남 매장은 테슬라의 특정 브랜드의 여러 상품을 홍보ㆍ판매하는 대표 매장이 될 것으로 알려졌다.







만약 공간 임대나 매입, 인가 등의 절차가 빠르게 진행돼 서울 강남 로드숍이 10월경 먼저 문을 열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관련해 업계 관계자는 “완성차 시장은 물론 전기차 시장에 새로운 브랜드가 진출하며 자극제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 된다”며 “국내에 주춤한 전기차 분양의 활성화도 큰 기대가 된다”고 말했다.







한편 테슬라는 2003년에 설립된 미국의 전기자동차 전문 제조업체다. 히어로 만화·영화의 주인공인 '아이언맨'의 실존 모델로 유명한 혁신적 경영인 일론 머스크가 대표를 맡고 있다.







테슬라의 '로드스터'와 '모델S'는 전기차 시대를 연 것으로 평가받았고, 올해 초 선보인 보급형 전기차 세단 '모델3'는 이미 예약 주문량이 세계적으로 37만대를 넘어설 만큼 시장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삼성, 피아트 車부품사업 인수 추진..==[퍼온글]



국내업계 영향은?==퍼온글    ====퍼온글     =====퍼온글   ====퍼온글







[머니투데이 박상빈 기자]



[분야 넓은 車부품사업서 간섭 적어 "영향 적을 것"..삼성과 협업가능성 커질지도]



삼성전자가 이탈리아 자동차기업인 피아트크라이슬러(FCA)그룹의 자회사이자 자동차 부품사인 '마그네티 마렐리'(Magneti Marelli)를 인수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국내 자동차 부품업계는 이에 따른 영향이 제한적일 것이라고 평가했다.











넓은 범위의 자동차 부품 사업에서 중첩되는 분야가 제한적일 뿐 아니라 기존 부품업체와 삼성이 그리는 미래차 개발 방향성이 일부 차이를 보이기 때문이다. 일각에서는 삼성전자의 부품 사업 강화가 기존 업체들에게 호재가 될 수 있다고도 기대한다.



마그네티 마렐리(Magneti Marelli) 주요 사업/사진제공=마그네티 마렐리 홈페이지4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마그네티 마렐리 인수와 관련해 공식 언급은 피하고 있으나, 이 회사의 조명, 자동차 엔터테인먼트, 텔레매틱스(차량 무선인터넷 기술) 등 전자기기와 밀접한 차량 부품 기술에 대해 관심을 보이는 것으로 알려진다.











마그네티 마렐리는 1919년 설립된 차량 부품업체로 1967년 피아트그룹에 인수된 기업이다. 지난해 매출액은 73억유로(약 9조600억원) 규모로, 글로벌 차량 부품업계에서는 30위 업체다.











마그네티 마렐리의 사업분야에는 기본적인 차량 구동과 관련된 파워트레인, 서스펜션 등이 포함돼 있지만 기술 강점은 자동차 엔터테인먼트, 텔레매틱스, 조명 등 전자기기 분야에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마그네티 마렐리는 이미 삼성디스플레이와 삼성전기와는 차량용 화면표시장치, 자동차용 카메라와는 제휴관계를 맺고 교류해왔다.



삼성전자가 지난해 말 조직개편을 단행하며 차량 전장사업팀을 신설하고 차량 부품 사업에 뛰어들었지만 전자산업과 자동차산업의 차이로 인해 납품 등에 한계가 있어 왔다는 게 업계의 중론이다.











이번 인수가 확정될 경우 삼성전자는 자동차 부품 분야의 진입 장벽을 뛰어넘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된다. 자동차 부품 분야는 차량의 안전성과 품질 등의 검증이 까다로운 이유로 신규 업체의 진출이 제한적이다.



이승우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삼성전자의 기존 주요 사업 영역인 전자 분야와 자동차 분야가 다른 특성을 갖고 있어 처음부터 관련 사업을 자체적으로 키워나가기는 쉽지 않다"며 "중국 전기차업체 BYD 지분투자에 이어 이번 인수 행보는 자동차 부품 사업을 시도하는 올바른 방향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특히 삼성전자가 마그네티 마렐리 인수를 확정한다면 향후 FCA 산하 피아트, 크라이슬러, 지프 등의 완성차 브랜드에 안정적 부품 납품도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다만 국내 자동차부품 업계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는 게 업계의 관측이다.



마그네티 마렐리가 전장, 샤시, 조명 등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나, 수많은 부품이 들어가는 자동차산업 특성상 직접적으로 사업이 겹치는 분야는 적다는 이유다.











현대모비스의 경우 샤시 사업이 마그네티 마렐리와 겹치는 것으로 보이지만, 현대모비스가 크라이슬러에 완성차 핵심 부품인 샤시모듈을 양산한 지 10년이 지난 점 등을 고려할 때 직접적인 경쟁관계는 적어 보인다. 업계 순위 역시 현대모비스는 6위로, 30위인 마그네티 마릴리보다 입지가 높다.











한 자동차 부품업계 관계자는 "마그네티 마렐리는 인포테인먼트, 텔레매틱스 등 전자기기와 관련된 전문 업체로 알려진 반면 현대모비스는 기존 기계적인 자동차 시스템을 기반으로 미래사업을 대비하는 종합 부품사"라며 "삼성과는 직접적인 경쟁 관계에 있다고 보기 힘들다"고 평가했다.











또 다른 차량 부품업체인 만도는 여러 샤시 분야 중 조향과 브레이크 시스템에 강점을 지니는데, 이 역시 마그네티 마렐리의 사업과는 거리가 멀다.



일각에서는 삼성전자가 소프트웨어를 기반으로 부품 사업을 강화할 경우 부정적인 영향보다는 국내 부품업체들에게 호재가 될 수 있다고도 관측한다.











또 다른 부품업계 관계자는 "자율주행기술이 발전하면서 전장부품사업에서 소프트웨어의 역할이 커지고 있는데, 이러한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업체가 세계에서 몇 개 되지 않는다"며 "현대모비스, 현대위아, 만도 등의 업체는 삼성이 소프트웨어 기반의 부품사업을 강화할 경우 협업할 가능성도 생긴다"고 말했다.



박상빈 기자 bini@mt.co.kr



추천하기

1/67, 총 게시물 : 1338
번호 제 목 작성자 올린날짜 다운 조회수 추천
현대차 부당노동행위 바로잡아야"   - 오마이 뉴스 오마이 뉴스 2014-02-04 0 941 42
60세 정년 확대? 현대차 정년 연장의 진실 - 오마이뉴스 오마이뉴스 2013-12-09 0 1041 38
정년 안 됐는데 퇴직통보"... 현대차에선 무슨 일이?  - 오마이뉴스 오마이뉴스 2013-12-03 1 2535 51
이수자 1/3 퇴출…현대차 PIP교육 '살생부' 논란 - 서울파이낸스 서울파이낸스 2013-06-05 7 3705 51
1334 현대차 노사협상 교착상태…‘임금·성과금 입장차’ 쟁점 KBS 2016-09-29 0 133 41
1333 현대차 노사협상 교착상태…'임금·성과금 입장차' 쟁점(종합) 연합뉴스 2016-09-29 0 135 49
1332 현대차 7~8월 판매량 급감 곧 부도난다 퍼온 글 2016-09-29 0 140 48
1331 [현대차파업]"밖에서 욕먹을수록 안에선 잘한다" 이상한 노조문화(종합) 아시아경제 2016-09-29 0 143 45
1330 현대차 등 10대 그룹, ‘사내유보금’ 550조원 돌파 파이낸셜뉴스 2016-09-29 0 152 52
1329 "10대그룹 사내유보금 사상 최대… 삼성210조, 현대차 117조" 경제풍월 2016-09-29 0 134 42
1328 임금인상 차버린 현대차 노조, 10년간 챙긴 성과급만 ‘억대’ 뉴스핌 2016-09-29 0 146 56
1327 단독] 국회 1400만원 전기차 보조금에 제동 …"현대·기아차만 위한 정책 아니냐"(종합) 조선일보 2016-09-02 0 158 49
1326 야당, 현대차 정조준…기존 순환출자 해소 핵심 대상 시사저널 2016-08-31 0 149 51
1325 [현대차 임협 불발(上)] 잠정합의안 반대한 '노노갈등'.. 한국경제 2016-08-30 0 139 47
1324 현대차 임협 불발(下)] 올해도 파업에 2조 날릴 판…3분기 판매·실적 '우려' 한국경제 2016-08-30 0 146 53
1323 [현장에서]평균연봉 9600만원 현대차, 올해 1800만원 성과금 적다고? 이데일리 2016-08-30 0 153 54
1322 현대차 동족상잔…그랜저 출격, 아슬란 ‘덜덜 에너지경제 2016-08-30 0 140 49
1321 현대차 임단협 부결.. 재협상 어떻게 파이낸셜뉴스 2016-08-30 0 163 59
1320 현대차 노사 임금 억제하고 복지 택했다 연합뉴스 2016-08-25 0 171 64
테슬라-전기차=한국진출결정,확정//삼성도 본격 전기차 진출가세~~ 퍼온 글 2016-08-12 0 436 63

[1] [2] [3] [4] [5] [6] [7] [8] [9] [10] > [end]
이름 제목 내용